이매의 요람
불의 살이 낀 아이, 류진. 그가 태어난 날 지나가던 퇴마사는 한가지 당부를 남긴다. "부디 불을 조심하시오." 그러나 류진은 성인이 채 되지 못한 나이에 화재로 모든 것을 잃고... 다시 나타난 퇴마사의 말에 따라 수도로 향한다. 길을 잃은 류진은 첫 인상부터 기이한 이매를 만나게 되고, 둘의 지독히도 끈질긴 인연이 시작된다.

이미지 회차 제목 조회수 추천 날짜
3 7 0 2019-11-13
2 9 0 2019-11-13
1 9 0 2019-11-13